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인천유나이티드, 문선민과 맞트레이드로 전북 이재성 영입

4108 구단뉴스 2019-01-15 1172


인천유나이티드, 문선민과 맞트레이드로 전북 이재성 영입
2010년 데뷔해 수원, 울산, 상주, 전북에서 활약…2년 계약


인천유나이티드와 전북현대가 맞트레이드에 합의하며 이재성과 문선민이 서로 유니폼을 바꿔 입게 됐다. 이번 맞트레이드는 인천이 문선민을 보내고 전북으로부터 이재성과 현금을 건네받는 조건으로 진행됐다.

인천 구단은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인천이 전북과 맞트레이드에 합의했다. 문선민이 전북으로 떠나고 이재성이 인천 유니폼을 입는다. 계약 기간은 2년이며, 이적료 수입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지난 시즌 인천은 화끈한 공격력(55득점)을 선보이며 팬들의 눈을 즐겁게 했다. 반면 수비 불안 문제에 발목을 잡히며 최다 실점팀(69실점)의 오명을 썼다. 여기에 주축 수비수로 활약한 김대중이 상주상무로 떠나게 되면서 중앙 수비수 보강이 절실했다. 이번에 이재성을 영입하면서 수비 라인 재건에 힘을 얻게 됐다.

이재성(187cm, 75kg)은 잠원초-동북중-동북고-고려대 출신으로 지난 2009년 수원삼성 입단을 통해 K리그에 입문했다. 이듬해인 2010년 울산현대로 이적한 이재성은 2011년 리그 컵대회 우승, 2012년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 우승을 이끌며 전성기를 맞이했다. 그리고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상주에 다녀온 뒤 다시 울산에서 활약하다가 2017년 전북현대로 둥지를 옮겨 지난해까지 활약한 뒤 인천에 입단하게 됐다.

중앙 수비수로서 최고의 체격 조건을 자랑하는 이재성은 수비 리딩력과 높은 제공권 등이 최대 장점으로 꼽힌다. 여기에 빌드업 능력과 빠른 움직임까지 지니고 있어 오늘날 K리그 최고의 수비수로 자리매김했다.

안데르센 감독도 이재성의 능력을 높이 평가했다. 이에 직접 구단에 영입을 추진해달라는 의견을 적극 피력했다. 곧바로 이재성의 영입을 위한 전북과의 협의가 진행됐고 합의점이 도출되며 이재성을 품게 됐다.

이재성은 “팬들의 열띤 응원을 보고 한 번쯤 인천에서 뛰고 싶은 마음이 있었는데 나를 불러주셔서 기쁜 마음으로 오게 됐다. 올해는 하위 스플릿이 아닌 상위 스플릿에 진출할 수 있게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디컬 테스트 등 입단 절차를 모두 마친 이재성은 태국 치앙마이 전지훈련에서 새 시즌 준비에 한창이다.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다음 구단뉴스

인천유나이티드, ‘파검의 피니셔’ 무고사와 2년 연장 계약 체결

마케팅커뮤니케이션팀 2019-01-15 1058

IUFC MATCH

NEXT HOME MATCH

인천

V

10월 02일 (토) 19:00
@인천축구전용경기장

수원

NEXT MATCH

서울

V

09월 22일(수) 19:00
@서울월드컵경기장

인천

LAST MATCH

인천

0:1

09월 19일(일) 14:00

성남